전체메뉴

메뉴닫기
HOME> 알림마당> 뉴스&이슈>뉴스&이슈

뉴스&이슈

사업공고 보기
경남항공기업 캐나다 시장 수출 확대 나서 - 경남TP, 캐나다 몬트리올서 경남도-캐나다 기업 상담 및 교류지원 -
작성자 관리자 지역 경남 등록일 2019.04.12 조회 26

 

 경남항공기업 캐나다 시장 수출 확대 나서

- 경남TP, 캐나다 몬트리올서 경남도-캐나다 기업 상담 및 교류지원 -

 

(190412) 경남TP보도자료_경남항공기업캐나다시장수출시장확대_2017년 캐나다 Aeromart Montreal 참가 사진.jpg

 

❍ 경남도, 사천시, 경남테크노파크(이하 경남TP), 한국산업단지공단(이하 산단공)은 경남항공기업 5개사와 함께 4월 16일부터 18일까지 4일간 캐나다 퀘벡주 정부 및 Aero Montreal이 주관하는 Aeromart Montreal 행사에 참가하여 수주활동을 지원 할 예정이다.

 

❍ 금번 Aeromart Montreal에는 총 23개국 320여개 기업/기관이 참가 할 예정이며, 경남도에서는 5개의 중소항공기업들이 참가하여 보잉, 봄바르디어 등 해외 바이어들을 대상으로 기체구조물, 표면처리, 치공구, 엔진부품 관련 품목에 대한 수주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 캐나다 퀘벡주정부의 협조로 P&W Canada(엔진부품), Stelia(기체구조물), AV&R(자동화 솔루션), Tecnar(장비), Netur(엔진, 표면처리) 동 5개사를 직접 방문하여 새로운 협력사업을 발굴하고 파트너십을 가질 예정이다.

 

❍ 뿐만 아니라, 사천시와 경남TP는 퀘벡주정부 상무부 차관과의 간담회를 통해 양 지역의 항공 산업 클러스터 협력 방안을 논의 할 예정이다.

 

❍ 사천시 송도근 시장은 “사천시는 대한민국의 시애틀로써 세계 속의 항공우주산업 중심도시로 발돋움하기 위해 지자체 차원의 네트위크 구축을 지속 해 나가고, 지역 항공 업체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와 수출 활성화를 위한 기업지원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캐나다 동부에 위치한 퀘벡은 캐나다 항공우주산업의 중심지로, 캐나다 전체 항공우주산업 관련 업체의 30%에 해당하는 215여개가 집중 된 곳이며, 캐나다 전체 항공우주산업 관련 종사자의 절반 이상이 퀘벡에 거주하고 있다. 퀘벡의 주도 몬트리올은 미국의 시애틀, 프랑스의 툴루즈와 더불어 세계 3대 항공우주산업 중심 클러스터를 형성하고 있으며, 캐나다 전체 항공우주산업 R&D 활동의 68%가 이루어질 정도로 R&D 집중도가 매우 높은 지역이다.

 

❍ 경남TP 안완기 원장은 “단순 해외 바이어 발굴을 넘어 캐나다 퀘벡주정부와의 산업협력을 직접 중개하는 역할을 함으로써, 지역 중소항공 기업들에게 새로운 시장창출 기회를 제공하여 항공부품수출확대로 이어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경남.png

 

이전글, 다음글
다음글 과기부 공모사업 선정으로 3년간 VR·AR·MR 융합콘텐츠 인재 양성 2019.04.15
이전글 2019년 경남테크노파크 정보산업진흥본부 사업설명회 개최 2019.04.12

목록

이전
  • 중소기업청
  • 중소기업청
  •    
  • 옴부즈
  • 특허청
  • 산업통상자원부
  • 부산대학교 외국학술지지원센터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중소기업청
  • 중소기업청
  •     
  • 옴부즈
  • 특허청
  • 산업통상자원부
  • 부산대학교 외국학술지지원센터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