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메뉴닫기
HOME> 알림마당> 뉴스&이슈>뉴스&이슈

뉴스&이슈

사업공고 보기
제주도-제주테크노파크, 특산식물 줄기세포 공동연구 본격 추진
작성자 관리자 지역 제주 등록일 2020.10.13 조회 6

제주도-제주테크노파크, 특산식물 줄기세포 공동연구 본격 추진
제주형 특산식물 줄기세포 자원화 은행 구축과 산업화 소재 개발 마중물 기대

○ 제주 특산식물 줄기세포 자원화 은행 구축을 위한 공동연구가 본격화되고 있다.

○ 제주테크노파크(원장 태성길)는 제주특별자치도 세계유산본부와 협력하여 한라산을 중심으로 서식하는 ‘제주형 특산식물 줄기세포 활용 산업화 소재 개발’을 위한 공동연구를 진행한다고 8일 밝혔다.

○ 한라산은 난대성 식물부터 아고산·고산지대 식물까지 2,200여종의 식물이 자생하여 ‘식물생태학의 교과서’로 불리고 있으나, 온난화로 인한 기후변화와 자생지 훼손으로 인해 생태계가 급격하여 변화하고 있어 해당 특산·희귀식물 보존 및 인공증식을 통한 복원사업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

○ 이에 제주도와 제주테크노파크는 ▲한라산 지역 제주 특산식물 자원 발굴 및 생태 모니터링 ▲기내 식물배양체 인공증식, 순화 및 서식지 복원 연구 수행 ▲식물 줄기세포주 확립 및 생물반응기 이용 대량증식 연구개발 ▲고기능성 식품과 향장품 등 산업화 소재 개발을 위한 원료 표준화 및 기능성 검증 등의 연구과제를 통해 제주 특산식물의 보존과 자원화에 한층 속도를 낸다는 방침이다.

○ 특히, 이번 연구는 본격적인 ‘종자경쟁’을 촉발하고 있는 국제생물다양성협약(CBD)과 나고야의정서(ABS)에 대응하기 위한 ‘제주특산식물 줄기세포 자원화은행 구축’의 발판이 될 전망이다.

○ 이번 연구를 수행하는 제주테크노파크 생물종다양성연구소는 제주도의 지원 아래 제주특산식물 줄기세포 자원화은행 구축을 걔획하고 있다.

○ 제주테크노파크는 앞으로 10년간 제주 특산·희귀식물자원 100종에 대한 ‘기내 배양체 인공증식’을 통해 유전적으로 동일한 우량 무병묘를 복원하고, 고기능성 식물 줄기세포주 대량생산시스템을 구축하여 식품, 향장품 원료의 수입 대체 소재를 발굴하고 제주지역 기업의 소재 산업화를 지원할 예정이다.

○ 신창훈 제주도 세계유산본부 한라산연구부장은 “한라산 등 제주 지역 내 기후변화에 따른 제주 특산·희귀식물 자원의 서식지 환경 보전의 중요성이 대두되고 있다”며, “제주테크노파크와의 연구협력을 통해 한라산 및 제주지역 특산·희귀식물 자원의 인공증식, 서식지 복원과 소재 산업화까지 이루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제주.png 

이전글, 다음글
다음글 제주에서 손쉽게 디지털콘텐츠 제작 가능한 서비스 제공한다 2020.10.13
이전글 제주테크노파크, 행정안전부 주관 혁신우수기관에 선정 2020.10.13

목록

이전
  • 중소기업청
  • 중소기업청
  •    
  • 옴부즈
  • 특허청
  • 산업통상자원부
  • 부산대학교 외국학술지지원센터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중소기업청
  • 중소기업청
  •     
  • 옴부즈
  • 특허청
  • 산업통상자원부
  • 부산대학교 외국학술지지원센터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다음